default_top_notch

현대차, 상품성 강화한 최고급형 유니버스 공개

기사승인 2019.01.22  10:23:37

공유
default_news_ad1

- 내․외장 디자인 변경하고 12.5m모델 추가해 3월 출시
국내 최초 엔진룸 화재 소화 장치 등 안전성 강화

현대자동차가 내ᆞ외장 디자인을 변경하고 버스에 특화된 안전 및 편의사양을 강화한 유니버스의 상품성 개선모델의 내ᆞ외장 디자인을 공개했다.

현대자동차의 대형버스 유니버스가 13년 만에 최고급형 모델을 추가하고, 새롭게 단장해 돌아온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22일 내‧외장디자인을 변경하고 안전 및 편의사양을 강화한 유니버스 상품성 개선모델을 공개했다.

현대차에 따르면 오는 3월 중 출시될 예정인 이번 유니버스 상품성 개선모델은 최고급형 라인업인 ‘노블 EX’를 추가하고 국내 최초로 △엔진룸 화재 소화 장치 △운전자 주의 경고시스템 △크래쉬패드 매립형 변속 레버 △후방 모니터 등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이번에 새롭게 추가된 ‘유니버스 노블 EX’ 모델은 신규 프레임을 적용해 기존 모델보다 휠 간 거리를 0.5m 늘려 총 전장 12.5m를 확보했다.

이를 바탕으로 시트 간 거리를 기존 854mm에서 910mm까지 늘려 거주성을 개선했으며, 화물실은 2개(6.4㎥에)서 3개(7.3㎥로) 확장해 국내 최대 수준의 수납공간을 자랑한다.

안전성 강화를 위해 적용한 엔진룸 화재 소화 장치는 엔진룸에 화재가 발생하면 이를 감지하고 클러스터에 경고 메시지와 경고음을 작동시키며, 엔진룸에 탑재된 소화액을 분사해 화재를 진화한다.

아울러 최근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전방 주시 태만, 졸음운전, 추돌사고 등을 방지하기 위해 운전자 주의 경고 시스템과 주행 시 전방 차량과의 일정 거리를 유지해주는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도 신규 적용했다.

외장디자인은 수직적 디자인 요소를 활용해 전‧후면 램프를 변경하고 간결하면서도 일체감있는 디자인을 적용해 세련되고 웅장한 외관을 완성했다.

실내는 승객의 시야를 넓히기 위해 선반디자인을 변경했으며, 은은한 빛의 LED룸램프를 적용했다.

운전석에는 장시간 운전해야 하는 운전자를 배려하기 위해 국내 최초로 △크래쉬 패드 매립형 변속기 레버를 적용해 운전자의 승하차성을 개선했고 △주행 중에도 후방을 확인할 수 있는 후방 모니터를 적용했으며, 히터와 에어컨 컨트롤러를 하나로 통합하고 풍량조절 단계도 4단에서 8단으로 세분화 해 상품성을 강화했다.

또한 △버튼시동 스마트키 △열선 스티어링 휠 △휴대폰 무선충전기 △오토라이트 △8인치 디스플레이 내비게이션 △하이패스 등 승용차 수준의 편의사양을 갖췄다.

이와 더불어 △화재경보 발생시 비상연락망 및 블루링크(Bluelink) 상담원에게 자동으로 신고해주는 ‘화재경보발생’ △원격으로 공조 및 시동을 제어할 수 있는 원격공조제어 △차량 혹은 그룹 대상으로 디스플레이 모니터에 팝업 메시지를 전송하는 업무지시 서비스 △스마트폰 앱으로 연료, 타이어, 배터리 등을 진단할 수 있는 원격진단 등 상용 특화 블루링크 서비스를 적용해 상품성을 높였다.

유니버스는 이번에 추가된 △12.5m급 최고급형(노블EX)을 포함해 △11. 7m급 경제형(엘레강스, 럭셔리) △12m급 고급형(프라임), 최고급형(노블)의 라인업을 갖춰 출시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디자인과 승객 거주성에 민감한 시장 트렌드를 반영해 12.5m 신규 모델을 출시했으며 이와 함께 경제형 모델과 고급형 모델도 상품성을 개선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소리를 반영한 상품으로 고객에게 감동을 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이미지를 클릭하면 구글 플레이스토어로 이동합니다.

김영대 기자 kim.yd@cvinfo.com

<저작권자 © 상용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인기기사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동영상뉴스더보기

1 2
item51
ad42

포토뉴스더보기

1 2 3 4 5 6 7 8 9 10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