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명품 인력에 합리적 금융상품
중고 화물차 시장 불경기? ‘무풍지대’랍니다

기사승인 2019.08.02  09:36:26

공유
default_news_ad1

- 현대커머셜 안심매매상사 1호점 '주식회사 천지'
업계 최저 4.9% 저금리에 수리비 보상 보험까지
고객에게 믿고 살 수 있는 중고 화물차 제공한다

현장을 이해하고 인력을 중시한다는 주식회사 천지(대표 심동식, 경기 화성시). 어느덧 업력 25년 차의 대형매매상사로서 국내 화물차주 10명 중 9명은 주식회사 천지를 알고 있다고 자체 추산할 정도로 전국적으로 평판이 좋다. 가파른 성장 궤도를 그리며 전국 중고 화물차 판매 1위의 종합 화물차 매매상사로 우뚝 선 주식회사 천지가 현대커머셜로부터 ‘안심매매상사’로 선정돼 또 다른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최근의 경기영향 탓인가. 건설경기는 물론 화물운송 경기가 어려운 형편이다. 신차 시장뿐만 아니라, 중고 화물차 시장에서 그 영향이 여실히 드러난다. 시장에서 적합한 가격에 차량을 매입하기 어렵고, 매입하더라도 거래가 제대로 성사되지 않아 매입 자체를 꺼리는 경우가 숱하다.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주식회사 천지 본사 모습


형 화물차 보유대수 평균 400대를 자랑하는 주식회사 천지의 심동식 대표는 중고 화물차 시장의 침체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해법으로 ‘중고 화물차 차량에 대한 신뢰도 제고’를 제시한다.

“지금처럼 시장이 가라앉았던 적이 있나 싶어요. 경기 호황 땐 전국에서 손님이 찾아와 한 달 250대, 연간 최고 3,000대까지 팔아봤는데, 지금은 한 달에 120대 판매하는 수준에 그치고 있어요. 다른 매매상사에 비해선 상황이 그나마 나은 편이에요. 중고 차량에 대한 신뢰를 끌어올리기 위해 직원 교육에 매진했던 것이 주효했던 것 같아요.”

실제로 현재 근무 중인 100여명의 주식회사 천지 직원들은 최소 3년 정도의 체계적인 교육을 통해 차량 매입 과정에서의 꼼꼼한 검수는 물론, 매입한 중고 차량을 정비, 도색, 세차 등의 과정을 통해 상품화한다.

이런 일련의 과정들을 습득한 뒤 정직원이 되면, 보다 업무에 숙련된 이들은 본격적으로 영업용 번호판과 일감, 그리고 각종 복잡한 서류 정리 작업을 통해 믿을 수 있는 차량을 고객에 인도하고, 사후서비스까지 제공하는 등 체계적인 노하우를 제공한다.

심 대표는 “이러한 교육은 한 매매상사 내 직원들의 성향을 비슷하게 만드는데 기여하고, 금전적 사고의 위험성과 소비자와의 마찰을 줄일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설명한다.


인력(人力)의 힘으로 이미 정상 궤도에 접어든 주식회사 천지는 지난 5월 국내 최대 산업재 금융사인 현대커머셜로부터 ‘안심매매상사 1호점’ 타이틀을 획득하며 더 큰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기존의 단단한 중고 화물차 관리 체계에 업계 최소 수준의 저금리와 사후 서 비스 프로그램까지 두루 갖추게 된 것.

현대커머셜 관계자에 따르면, 실제로 기존 중고 화물차 거래 시 캐피탈 금리는 평균 9% 중후반대에 형성돼 있는데, 안심매매상사에서 차량을 구입하면 개인 신용도에 따라 최저 4.9% 금리로 중고 화물차를 구입할 수 있다고. 여기에 고객 자금 사정을 고려한 거치 및 장기할부 등의 다양한 금융상품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중고 상용차 업계 최초로 안심매매상사에서 구입한 차량은 엔진과 미션을 포함한 주요 동력계통에 대해 3개월 또는 3만km까지 수리비 보장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심 대표는 “과거 금리와 할부 문제로 고객과 캐피탈사가 작은 다툼이 있었던 적도 많았지만, 안심매매상사 제휴를 통해 비교가 안 될 정도로 금리가 낮아져 이미 현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안심매매상사가 전국적으로 더욱 늘어나 중고 화물차 시장 환경도 지속적으로 개선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더 나은 조건과 환경에서 양질의 차량을 고객들에게 소개해줄 수 있게 됐다는 심동식 대표. 국내 중고 화물차 시장을 책임지겠다는 그의 한마디 한마디에는 자신감으로 가득했다.

주식회사 천지(경기 화성시 소재)의 현대커머셜 제휴판매점 안심매매상사 사무실의 과거(좌)와 현재(우)

 

정하용 기자 jung.hy@cvinfo.com

<저작권자 © 상용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3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인기기사

default_side_ad1

동영상뉴스더보기

1 2
item51
ad42

포토뉴스더보기

1 2 3 4 5 6 7 8 9 10
set_P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