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전주시, 시내버스 승강장에 에어커튼과 그늘막 설치

기사승인 2019.06.24  12:56:16

공유
default_news_ad1

전주시가 시원한 시내버스 승강장 만들기에 나섰다.

전주시는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을 폭염과 강한 햇볕으로 보호하기 위해 승강장내 에어커튼과 그늘막을 설치하고, 얼음을 비치한다. 버스승강장의 온도를 낮추는 시내버스 승강장 쿨링 서비스를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전주시는 이미 작년에 전통시장 주변과 한옥마을 등 이용객이 많은 승강장 20여 개소에 해당 설비를 설치한 바 있다. 올해는 기린대로와 객사 앞 등 주요 거점 버스승강장 20여 개소에 에어커튼 40여개를 추가 설치키로 했다.

또한 금앙광장 등 8개 승강장 지붕에 그늘막을 설치해 한낮의 강한 햇볕으로 인한 승강장내 기온상승을 방지하는 등 더운 날씨에 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했다. 낮 기온 33도를 넘는 폭염을 대비해 얼음도 비치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전주시는 버스타기 좋은 환경을 조성 중이다.

겨울철에는 추위를 막아줄 수 있는 방한텐트를 설치 운영하고, 315개 승강장에는 추위에 몸을 녹일 수 있는 탄소발열의자 365개를 설치했다.

올해부터는 승강장에 공기청정기와 음수대, 미니도서관, 자전거보관대 등 편익시설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버스를 기다리는 시민들을 위한 쉼터로 만들고 있다.

이병주 기자 noworriesmate@naver.com

<저작권자 © 상용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인기기사

default_side_ad1

동영상뉴스더보기

1 2
item51
ad42

포토뉴스더보기

1 2 3 4 5 6 7 8 9 10
set_P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