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타타대우, 뉴프리마 전용 ‘복합소재 적재함 게이트’ 출시

기사승인 2019.05.08  10:03:56

공유
default_news_ad1

- 국내 최초 PVC소재 사용…상품성 강화
적재효율성 및 공차 시 연비 대폭 상승

국내의 대표적인 중대형트럭 제작업체 타타대우상용차(대표이사 김방신)가 상품성을 한층 끌어올린 뉴 프리마 전용 ‘복합 소재 적재함 게이트’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복합 소재 적재함 게이트는 국내 최초로 ‘컴포짓 샌드위치 판넬(Composite Sandwich Panel, CSP)’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이 재질은 PVC 소재의 하나로 무게가 가볍고, 내부식성이 우수하다. 특히, 무게의 경우 목재 적재함 게이트 대비 130kg(25톤 카고 기준) 정도 가벼워 적재효율이 좋고 공차 시 연비 향상을 꾀할 수 있다.

아울러 목재 적재함 게이트보다 복원력이 우수하고, 유지보수가 편리한 것도 강점이다. 적재함 크기는 내측 기준 10,100 mm×2,410 mm다.

한편, 타타대우는 지난 2월 새로움으로 무장한 2019년형 뉴 프리마를 출시하고, 절찬 판매 중이다.

전 차급에 걸쳐 다양한 편의 및 안전사양을 장착했고, 중형급 모델의 경우 겉모습을 대형트럭과 동일하게 꾸며 완성도 높은 패밀리룩을 완성했다.

※ 이미지를 클릭 하시면 해당 DB브랜드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최양해 기자 choi.yh@cvinfo.com

<저작권자 © 상용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3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인기기사

default_side_ad1

동영상뉴스더보기

1 2
item51
ad42

포토뉴스더보기

1 2 3 4 5 6 7 8 9 10
set_P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