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한국타이어, 영국 상용차 박람회 ‘CV Show 2019’ 참가

기사승인 2019.04.30  11:13:58

공유
default_news_ad1

- 혁신적 기술력 반영된 트럭‧버스 타이어 선보여

글로벌 타이어 기업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조현범)가 4월 30일부터 5월 2일까지 영국 버밍엄에서 열리는 ‘CV Show 2019(Commercial Vehicle Show 2019)’에 참가해 혁신 기술력이 반영된 프리미엄 트럭·버스용 타이어를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박람회가 열리는 버밍엄 국립 전시 센터(National Exhibition Centre. NEC)에 전용 부스를 마련, 프리미엄 트럭·버스용 타이어 ‘스마트워크 AM09(SmartWork AM09)’, ‘스마트워크 DM09(Smart WorkDM09)’, ‘스마트워크 TM15(SmartWork TM15)’를 비롯해 ‘스마트플렉스 AH31(SmartFlex AH31)’, ‘스마트플렉스 TH31(SmartFlex AH31), 시내버스 전용 타이어인 ‘스마트시티 AU04+(Smart City AU04+)’ 등을 함께 전시할 예정이다.

프리미엄 상용차 타이어인 ‘스마트워크 AM09’는 온‧오프로드 주행 및 마모 성능이 탁월한 덤프 트럭용 타이어로 뛰어난 안전성과 탄력성을 갖추고, 오프로드 주행 시 돌 물림 방지에 탁월한 성능을 보여준다.

‘스마트플렉스 AH31’은 카고 트럭 및 관광버스 등 차량에 장착 가능한 멀티 상품으로 마일리지 향상 및 그립 성능이 개선되도록 디자인되어 다양한 운행조건에서 운전자의 요구조건을 만족시키고 있다.

이와 함께 기존 내연기관 버스는 물론 전기버스에도 최적화된 시내버스용 타이어 ‘스마트시티 AU04+’도 함께 선보인다. 고하중 조건에서도 뛰어난 안전성과 내구성을 발휘할 수 있도록 사이드월을 한층 강화한 것은 물론 타이어의 마모를 최소화하고 회전저항을 줄여 에너지 손실 최소화 및 마일리지 극대화를 실현했다. 젖은 노면이나 빙판, 눈길에서 우수한 접지력을 발휘해 뛰어난 안전성을 제공한다.

특히 ‘스마트워크’ 시리즈의 경우, 높은 주행 거리와 내구성으로 우수한 평판을 유지하고 있는 제품군으로 ‘스마트플렉스’ 시리즈와 함께 메르세데스-벤츠 트럭(Mercedes-Benz Trucks), 만(MAN) 트럭, 스카니아(Scania), 슈미츠-카고불(Schmitz-Cargobull) 등 프리미엄 상용차 브랜드에 신차용 타이어(OET; Original Equipment Tire)로 공급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한국타이어는 글로벌 리딩 타이어 기업으로서 혁신적인 기술력을 반영한 트럭·버스용 타이어 포트폴리오를 적극적으로 확장하며 미래 타이어 기술력 선도에 앞장서고 있다.”며, “이를 더욱 강화하고자 지속적으로 IAA 상용차 전시회, 쾰른 타이어 전시회 등 글로벌 주요 박람회에 참가해 한국타이어의 글로벌 탑티어 혁신 기술력과 디자인을 선보이고 있으며, 프리미엄 브랜드와의 파트너십 또한 꾸준히 확대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 이미지를 클릭 하시면 해당 DB브랜드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김영대 기자 kim.yd@cvinfo.com

<저작권자 © 상용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인기기사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동영상뉴스더보기

1 2
item51
ad42

포토뉴스더보기

1 2 3 4 5 6 7 8 9 10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